서브이미지

연혁

Home > 학회소개 > 연혁

<한국문화역사지리학회>는 우리 국토를 배경으로 전개된 문화와 역사 현상에 관심을 둔 순수 학술단체로서 문화와 역사에 관한 제반 현상을 지리적인시각으로 조명하고 학제간 연구의 지평을 확대한다는 취지를 내걸고 발족하였다. 소속 회원들이 연구하는 주제는 문화지리학, 역사지리학, 촌락지리학,고지도 연구, 영토연구, 역사GIS, 지리학사 등에 주로 걸쳐있다.  본 학회는학술원 회원이었던 고 이찬교수가 발의하여 1987년 5월부터 매월 개최한“한국전통지리학 연속 강좌” 모임에 그 기원을 두고 있다. 이 정기 학술 모임을 모태로 1988년 2월 27일을 기해 <한국문화역사지리연구회>가 발족하였고, 연구회의 명칭은 1992에 <한국문화역사지리학회>로 개칭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다. 본 학회는 지리, 역사, 문화, 민속, 건축, 조경, 환경 등 제반학문 분야에 종사하는 전문 연구자는 물론 지적 호기심으로 충만한 일반 지성인에게도 문호를 개방하고 있다. 학회의 주요 사업은 심포지엄과 정기학술대회(연 1회), 정기학술세미나(2월, 9월), 지리학대회(6월), 학술지 발간(4월, 8월, 12월), 저서발간, 국내정기답사(5월) 및 해외 학술답사(6-7월), 한일문화역사지리학자 학술교류 등 크게 여섯 가지로 이루어진다. 심포지엄과정기학술대회는 원로학자와 신진 연구자의 학문적 성과를 소개함으로써 새로운 이론과 방법론을 점검하는 소중한 비판의 자리로 운영하고 있다. 학문교류의 장으로 학회 설립 초창기부터 지속되어온 한국전통지리학 연속강좌는 그 동안 월례세미나, 정기학술세미나로 명칭을 변경하는 가운데 한 해 두차례 꾸준히 개최되었으며, 2018년 현재 총 144회를 넘길 정도로 전통이 깊은 행사의 하나가 되고 있다. 인접 학문과의 소통을 통해 습득된 지적 자산은 <문화역사지리>에 축적해오고 있다. 학술지는 당초 연1회 발간되던 것이2000년부터 2회로 증간되었고, 2002년부터 지금까지 연 3회 발간되고 있다. 문화, 역사, 지리 분야의 심층적인 연구 성과를 전문 학자에게 제공하는학술지와는 별도로 학문의 대중화를 위해 일반인을 대상으로 한 출간 활동도 병행하고 있으며, 지금까지 <한국의 전통지리사상>, <우리 국토에 새겨진 문화와 역사>, <장소와 장소상실>, <지명의 지리학>, <한국역사지리>, <현대 문화지리의 이해>  등 영향력 있는 저작을 세간에 소개한 바 있다. 비정기적으로 진행되던 국내 답사는 2004년부터, 해외답사는 2001년부터 정례적으로 시행하고 있다. 춘계에 시행하는 국내답사와 6월말-7월초에 걸쳐 시행되는 해외답사는 현장에 대한 안목을 넓히고 세계 속에 놓인 한국의 위치를 되돌아보는 뜻 깊은 경험의 기회를 제공한다. 2016년에 개최된 제1차 한일문화역사지리학자 학술대회는 한일 간 학술교류의 단초를 마련하였으며향후 연례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. 본 학회는 2012년 12월 10일 사단법인설립 절차를 마무리하였으며, 현재 제16대 임원진(2018-2019)을 구성하였다.   

역대회장

제1-4대 이  찬 회장

(1988-1995)

제5대 임덕순 회장

(1996-1997)

제6-7대 김일기 회장

(1998-2001)

제8대 이문종 회장

(2002-2003)

제9대 김덕현 회장

(2004-2005)

제10대 이은숙 회장

(2006-2007)

제11대 이준선 회장

(2008-2009)

제12대 김기혁 회장

(2010-2011)

제13대 양보경 회장

(2012-2013)

 

제14대 이정만 회장

(2014-2015)

제15대 최원석 회장

(2016-2017)

제15대 홍금수 회장

(2018-2019)